文대통령 오늘 30개 기업과 日수출규제 논의…'대일메시지' 주목

홈 > 랭킹뉴스 >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文대통령 오늘 30개 기업과 日수출규제 논의…'대일메시지' 주목

먹튀카페 0 60

자산규모 10조 이상 대기업 참석…이재용·신동빈은 불참

靑 "폭넓게 의견 교환"…김상조, 중소기업인들 만나 



文대통령 오늘 30개 기업과 日수출규제 논의…'대일메시지' 주목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오전 청와대에서 30대 기업들을 만나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한 대책을 논의한다. 

문 대통령이 지난 8일 청와대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한국 기업들에 피해가 실제적으로 발생할 경우 필요한 대응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언급한 데 이어 이날 어떤 대일 메시지를 내놓을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는 삼성·현대차·SK·LG·롯데 등 5대 그룹을 포함해 총자산 10조원 이상 대기업 30개사와 경제단체 4곳이 참석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일본 출장 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간담회에 불참할 것으로 알려졌으며, 대신 그룹의 최고위층 임원이 참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9일 기자들과 만나 이번 간담회에 대해 "일본의 수출규제와 관련한 기업의 애로사항을 경청하고 현실적 대처방안 등과 관련해 폭넓게 의견을 나눌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역시 이날 오후 중소기업중앙회 소속 업종별 중소기업인 40여명과 만난다.

김 실장은 지난 7일 주요 대기업 총수들과도 비공개로 간담회를 하는 등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 대책을 두고 기업들과 접촉을 늘려가고 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