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아이 공격한 폭스테리어…“부산서 초등생 2명 물어뜯어”

홈 > 랭킹뉴스 >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또 아이 공격한 폭스테리어…“부산서 초등생 2명 물어뜯어”

먹튀카페 0 57

또 아이 공격한 폭스테리어…“부산서 초등생 2명 물어뜯어” 





최근 경기도 용인에서 폭스테리어가 3세 여아를 물어 다치게 하면서 폭스테리어의 공격성이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 5월 부산에서도 폭스테리어가 초등학생들을 공격한 일이 뒤늦게 드러났다.

8일 MBN은 지난 5월 부산 해운대구의 한 아파트에서 나온 폭스테리어가 지나가던 초등학생 3명에게 달려들어 이 중 2명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1명은 엉덩이 부분을, 도망치던 다른 1명의 무릎을 물려 전치 2주의 상처를 입었다. 이 아이들은 지금도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를 입은 초등생 어머니는 “막내는 물리고 넘어지고, 둘째 아이는 물고 달려드는 걸 옆에 아저씨가 구해줬다. (폭스테리어가) 그 아저씨도 물어뜯으려고 달려들었다”라고 말했다.

MBN은 사고가 난 아파트에는 반려견의 목줄을 채우라는 문구가 곳곳에 붙어 있었지만, 사고 당시 집안에 풀어놨던 개가 탈출하다 보니 목줄은커녕 입마개도 하지 않은 상태였다고 전했다.

경찰은 애완견 관리를 소홀히 한 폭스테리어 견주를 과실치상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

앞서 지난달 21일 경기도 용인시 한 아파트에서 한 주민이 키우던 12㎏짜리 폭스테리어가 35개월 된 여자아이의 허벅지를 무는 사고가 발생해 논란이 된 바 있다. 이 폭스테리어는 이전에도 계속해서 주민들을 공격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우 사냥개’로 불리는 폭스테리어는 쉽게 흥분하고, 흥분하면 잘 가라앉지 않는 종으로 알려졌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