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보고 입맛만 다신 폴란드 "몸값 알고 기겁"

홈 > 랭킹뉴스 >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이강인 보고 입맛만 다신 폴란드 "몸값 알고 기겁"

먹튀카페 0 180

이강인 보고 입맛만 다신 폴란드




'크랙' 이강인의 맹활약 눈앞에서 지켜본 개최국 폴란드 "누군지 잘 모르고 영입하려고 했지만..."


▲이강인 맹활약에 홀린 폴란드
▲몇몇 구단이 실제로 영입 문의
▲"바이아웃 금액 알아본 후 기겁"

결승전만을 남겨둔 20세 이하(U-20) 월드컵의 개최국 폴란드가 이강인(18, 발렌시아)이 펼친 맹활약에 감탄하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0 대표팀은 12일(이하 한국시각) 에콰도르와의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4강 경기에서 이강인(18)의 패스를 최준(20)이 마무리하며 1-0으로 승리했다. 이강인은 이번 대회 1골 4도움으로 한국이 뽑아낸 총 8골 중 절반을 자신의 발끝으로 만들어내는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만약 한국이 오는 16일 결승전에서 우크라이나를 꺾고 우승까지 차지하면, 이강인은 이번 대회 최우수 선수상을 받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 지금까지 한국 축구 역사상 FIFA 주관 대회에서 최우수 선수가 배출된 사례는 2010년 여자 17세 이하 월드컵에서 여민지의 골든볼 수상이 유일하다. 이강인은 이번 대회 최우수 선수상을 두고 현재 3골 1도움을 기록 중인 우크라이나 미드필더 세르히 불레차(20, 디나모 키예프)와 경쟁하고 있다. 두 선수 모두 나란히 등번호 10번을 달고 이번 대회에 출전해 팀 공격을 주도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이번 대회 개최국 폴란드는 이강인의 활약에 완전히 홀린 모습이다. 사실 지난 시즌 소속팀 발렌시아에서 스페인 라 리가 데뷔전을 치르며 프로무대에 선을 보인 이강인은 동유럽 국가 폴란드의 일반 축구 팬들에게는 아직 낯선 선수일 수 있다. 그러나 이번 대회를 통해 이강인의 활약을 직접 본 현지 팬들은 감탄사를 연발했다는 후문이다.

폴란드 최대 스포츠 포털 '체글라트 스포르토비'는 경기 후 게재한 기사를 통해 "이강인의 활약에 신선한 충격을 받은 폴란드 리그의 수많은 구단이 발렌시아와 접촉해 임대 이적 가능성을 타진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 매체는 "그러나 폴란드 구단들은 발렌시아에 역락해본 후 이강인 영입을 감당할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밝혔다.

'체글라트 스포르토비'는 "폴란드 축구계는 이강인은 바이아웃 금액만 8000만 유로에 달하는 데다 세계 최고의 팀들이 그를 노리고 있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았다"며, "지금 이대로라면 U-20 월드컵 최우수 선수는 단연 이강인이다. 그는 드리블, 볼 관리 기술, 패스 능력을 자유자재로 보여주고 있다. 게다가 그는 한국의 리더"라고 설명했다.

한편 한국은 지난 1999년 나이지리아 대회 이후 U-20 월드컵 결승전에 오른 두 번째 아시아 팀이다. 당시 필리페 트루시에 감독이 이끈 일본은 이나모토 주니치, 다카하라 나오히로, 엔도 야스히토, 오노 신지 등 황금세대를 앞세워 잉글랜드 포르투갈, 멕시코, 우루과이 등을 격파하며 오른 결승전에서 이케르 카시야스, 사비 에르난데스 등이 활약한 스페인에 0-4로 대패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