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엘 음주운전, 운전자 바꿔치기+금품 무마 의혹→父장제원-노엘 "처벌 받을것, 활동 중단"

홈 > 랭킹뉴스 >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아시아 연예&사회이슈 랭킹뉴스

노엘 음주운전, 운전자 바꿔치기+금품 무마 의혹→父장제원-노엘 "처벌 받을것, 활동 중단"

먹튀카페 0 92

노엘 음주운전, 운전자 바꿔치기+금품 무마 의혹→父장제원-노엘  



음주운전 사고로 논란을 빚고 있는 노엘이 활동 중단의 뜻을 밝혔다.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운의 아들로도 잘 알려진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은 7일 소속사 인디고뮤직 공식 SNS를 통해 장문의 사과문을 게재했다.

사과문에서 노엘은 "정말 죄송하고 변명의 여지가 없습니다. 피해를 입은 분께도 너무 죄송한 마음입니다. 고개 숙여 사죄드립니다"라고 전했다.

경찰 수사에 적극 동참하겠다는 뜻을 밝힌 노엘은 "그에 따른 처벌을 달게 받겠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라고 연신 고개를 숙였다.

계속해서 사죄의 뜻을 전한 노엘은 "향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습니다"라며 "부족한 저를 항상 믿어주시고 사랑해주시던 여러분들에게 정말 면목 없오 죄송한 마음입니다"라며 활동 중단 후 자숙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노엘은 7일 새벽 0시 50분께 서울 마포구 한 도로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충돌 사고를 일으켰다. 당시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노엘을 상대로 음주측정을 했으며 그 결과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자식의 불찰과 관련해 장제원 의원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사죄의 뜻을 전했다. 장제원 의원은 "아버지로서 이루 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입니다"라며 "용준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입니다"라고 전했다.

이같은 '다짐'과는 별개로 노엘은 사고 당시 자신이 운전을 하지 않은 것처럼 하려고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하는 가 하면 금품 합의 시도도 한 것으로 알려지기도.

사고 피해를 당한 오토바이 탑승자는 경찰 조사에서 "노엘이 사고 직후 금품을 제안하며 합의를 시도했고 아버지가 국회의원이라는 사실을 밝혔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또 노엘은 처음에는 자신이 아닌 제3자가 운전한 것처럼 경찰관에게 거짓말 한 것으로도 알려져 안타까움을 배가 시키고 있다.

노엘은 사고 당일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으며, 경찰은 노엘을 조만간 다시 불러 음주운전 경위와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 등을 조사할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이와 관련해 "구체적인 혐의 등을 말하기 어렵다"라고 말했다.

한편 노엘은 Mnet '고등래퍼'에 출연해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렸으며, 미성년자 성매매 시도 의혹에 휩싸이기도 했다. 의혹에 대해 노엘은 "결단코 사실이 아니"라며 부인했다. 


노엘 음주운전, 운전자 바꿔치기+금품 무마 의혹→父장제원-노엘  



▼ 다음은 노엘의 입장문 전문이다.

노엘(장용준)입니다.

저의 불미스러운 음주운전 사고에 관하여 사과의 말씀을 올리고자 이 글을 씁니다.

정말 죄송하고 변명의 여지가 없습니다. 피해를 입은 분께도 너무 죄송한 마음입니다. 고개 숙여 사죄드립니다.

경찰의 수사 과정에 성실히 임하고 그에 따른 처벌을 달게 받겠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습니다.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평생 가슴에 죄책감을 가지고 반성하며 살겠습니다.

현재 인디고뮤직의 소속 아티스트로서 아티스트 분들과 매니지먼트 분들에게도 다시 한 번 사과드리고, 향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죄드립니다.

그리고 부족한 저를 항상 믿어주시고 사랑해주시던 여러분들에게 정말 면목없고 죄송한 마음입니다.

장용준(노엘) 올림


▼ 다음은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페이스북 글 전문이다.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립니다. 아버지로서 이루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입니다.

용준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입니다.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사죄드립니다.

사진=eNEWS DB 

, , , , , , , , , , , , , , , , , , , , , , , , , ,

0 Comments
제목
State